메뉴 건너뛰기

사회주택 이야기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비영리법인 등 다채로운 조직들이 사회주택 사업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다양한 사회주택에 각기 다른 동기로 입주한 사람들이 있습니다. 사회주택 현장, 함께 사는 이야기를 생생하게 전해드립니다.

 

청년들과 희망을 만들어 나갑니다

따뜻한사회주택기금 이제원 차장


최근 매일경제의 보도, [청년에게 외면 받는 역세권 청년주택’]를 보았다. 초역세권에 시세보다 저렴한 임대료에도 청년이 부담하기 어려운 임대료로 대규모 공실 사태가 벌어지고 있다는 보도였다. 이는 사회주택을 위한 사회적 금융을 수행하는 따뜻한사회주택기금의 입장에서도 깊은 고민을 안겨주는 계기가 되었다.


 기사원문: https://news.v.daum.net/v/20200427155707218


noname01.png

<출처: 매일경제>

 

따뜻한사회주택기금은 그동안 시세 80%로 공급하는 사회주택 조성비용을 저리로 융자함으로써 청년 등 주거약자의 주거비 부담을 완화하고자 하였다. 물론 이 자체로도 의미 있는 일이겠지만, 학자금 대출로 사회진출 전 이미 부채를 짊어지고 있는 청년들이 원룸의 임대료가 50만원이 넘는 상황에서 (리모델링) 사회주택 임대료 40만원이 지불가능한 임대료 수준일까 고민이 된다. 그렇다고 앞으로도 지속가능해야 하는 사회주택의 현실에서 사회주택 사업자(사회적경제주체)에게 더 낮은 임대료로 공급하라고 하는 것도 불가능하다.


noname012.png

<사진: 민달팽이주택협동조합 사회주택 입주민>


그동안의 융자사업이 간접지원이라면, 입주민에게 직접지원을 통한 소득수준에 따른 임대료 지원체계로서 기획된 것이 사회주택 입주민 보증금 융자(최대 1,500만원, 무이자) 및 임대료 지원(최대 15만원, 최대 1) 사업(곧 공고 예정)’이다. 흔쾌히 지원금을 제공한 한국타이어나눔재단에 깊이 감사드리며, 이를 통해 청년들이 사회주택에 입주해 있으면서 최소한의 자산을 축적하여 앞으로 꿈을 실현하는데 조금이나마 기여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

임대료 차등이라는 이런 작은 실험이 보다 발전하여 향후 청년(혹은 청년협동조합)이 따뜻한사회주택기금의 저리 융자를 통해 직접 소유하는 사회주택 모델이 나올 수 있었으면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 특집 [살맛나는 사회주택 이야기] 어쩌면 (안)특별한 이야기 file 따뜻한사회주택기금 2020.05.29 2
48 따뜻한 탐방 [따뜻한 탐방] 장애인을 위한 배려가 건축요소로 구현되고 있는 사회주택, 유니버설디자인하우스 화곡점 file 따뜻한사회주택기금 2020.05.29 5
47 따사로이 포커스 [따사로이 포커스 20-8호] "이 또한 지나가리라" file 따뜻한사회주택기금 2020.05.27 4
46 특집 [살맛나는 사회주택 이야기] "내가 사회주택을 선택한 이유, 마지막 선택" file 따뜻한사회주택기금 2020.05.21 36
45 특집 [살맛나는 사회주택 이야기] "살맛나고 밥맛나는 청년누리 file 따뜻한사회주택기금 2020.05.18 58
» 따사로이 포커스 [따사로이 포커스 20-7호] "청년들과 희망을 만들어 나갑니다" file 따뜻한사회주택기금 2020.04.29 32
43 따사로이 포커스 [따사로이 포커스 20-6호] "경기도 무주택 서민 모두를 위한 주거복지 실험실" file 관리자 2020.04.13 12
42 특집 [Special Interview] 마지막 이야기, 한국타이어나눔재단 강혁 사무국장, “청년세대의 무게를 짊어지는 기금” file 관리자 2020.03.31 16
41 특집 [Special Interview] 다섯 번째, (사)나눔과미래 송경용 이사장, “행복을 선물하는 기금” file 관리자 2020.03.31 11
40 특집 [Special Interview] 네 번째 이야기, 청년누리 입주민, “모든 음식에 바탕이 되는 소금과 같은 기금” file 관리자 2020.03.31 13
39 특집 [Special Interview] 세 번째 이야기, 주식회사 녹색친구들 이주현 본부장, “따뜻한사회주택기금이 없다면, 사업 추진이 불가능합니다.” file 관리자 2020.03.31 27
38 특집 [Special Interview] 두 번째 이야기, 마을과집협동조합 최용완 실장, “꿈을 실현하게 하는 기금” file 관리자 2020.03.31 20
37 특집 [Special Interview] 첫 번째 이야기, 민달팽이주택협동조합 이한솔 이사장, “낮지만 튼튼한 허들, 초기 진입 장벽을 낮추는 기금” file 관리자 2020.03.31 30
36 특집 [특집] '사회주택 행복가꿈이 시상식' 마지막 네 번째 주인공 황세진 입주민, '타인에 대한 경계심을 없애는 것' file 관리자 2020.03.30 18
35 사회주택동향 [도시읽기] 우리는 어쩌다 이렇게 좋은 집에 살게 됐을까? 관리자 2020.03.30 5
34 따사로이 포커스 [따사로이 포커스 20-5호] "따뜻한사회주택기금의 미래" file 관리자 2020.03.27 3
33 따사로이 포커스 [따사로이 포커스 20-4호] "따뜻한사회주택기금의 발자취" file 관리자 2020.03.27 21
32 특집 [특집] '사회주택 행복가꿈이 시상식' 세 번째 주인공 해맑은주택협동조합의 배정훈 대표, " 이 사회주택을 통해 무엇을 이루고자 하는지" file 관리자 2020.03.25 9
31 특집 [특집] '사회주택 행복가꿈이 시상식' 두 번째 주인공 양우경님, "사회주택의 새로운 모델을 고민하는 것 " file 관리자 2020.03.12 44
30 특집 [특집] '사회주택 행복가꿈이 시상식' 첫 번째 주인공 두희정님, "나의 것이 아니라 우리의 것" file 관리자 2020.03.05 5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